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경제 > 일반동향

해양환경 녹색복원 컨설팅 제공…KOEM, '오션뉴딜 사업추진지원단' 신설

2050 탄소중립 실현…해수부 추진 '지역밀착형 탄소중립 오션뉴딜 사업' 지원
해양환경 분야 노하우 갖춘 전문가 지원단 구성…정책효과 높일 계획

(서울=뉴스1) 백승철 기자 | 2021-09-17 11:27 송고
© 뉴스1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한기준)은 해양수산부에서 추진하는 '지역밀착형 탄소중립 오션뉴딜 사업(이하 오션뉴딜사업)'을 지원하기 위해 '오션뉴딜 사업추진지원단'을 신설했다고 17일 밝혔다.

오션뉴딜사업은 해양수산 분야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해양과 연안의 지역특성에 맞춘 탄소중립 모델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온실가스 배출 저감 △재생에너지 전환 △해양 탄소흡수 기능 강화 등을 내용으로 한다.

KOEM은 해양환경 분야 기술력, 경험, 노하우 등을 갖춘 전문가로 지원단을 구성하고 해양환경 녹색복원 컨설팅을 제공하여 정책효과를 높일 계획이다.

박한식 추진단장은 "정부 및 지역자치단체와 협조하여 내년부터 본격화될 해양·연안 지역 맞춤형 탄소중립 사업 추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뉴스1



bsc9@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