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유통

"AI 기반 물류 생태계 구축"…롯데택배-카카오엔터프라이즈 '맞손'

물류서비스 혁신 위한 MOU 체결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 | 2021-09-17 09:36 송고
롯데글로벌로지스는 전날(16일) 서울 중구 롯데글로벌로지스 본사에서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AI 기반 물류서비스 혁신을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롯데글로벌로지스 제공) © 뉴스1

롯데글로벌로지스와 카카오엔터프라이즈가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혁신적인 물류 서비스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손을 잡는다.

롯데글로벌로지스는 전날(16일) 서울 중구 롯데글로벌로지스 본사에서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AI 기반 물류서비스 혁신을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AI 기반 물류 생태계를 구축하는데 협력하고, 비즈니스 모델 확대를 추진한다.

롯데글로벌로지스는 물류와 AI의 융합·접목이 가능한 사항을 발굴하고 관련 시스템 개발 업무에 협조하기로 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시스템 개발, 협력사간 교류와 함께 롯데글로벌로지스의 고객사에 마케팅·물류솔루션 및 카카오워크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양사는 디지털 전환(DT·Digital Transformation) 영역에서 시너지를 창출하기 위한 공동 연구 및 개발을 적극 진행해 나가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음성 인식 기술을 활용한 신속한 물류정보 시스템 구축 △물류 데이터 기반 최적화된 의사 결정과 서비스 제공 △AI 기반 콜센터 혁신 서비스 발굴을 통해 양사간 협업 모델을 구체화해 나갈 예정이다.

박찬복 롯데글로벌로지스 대표이사는 "물류 인프라와 AI 플랫폼을 적극 활용해 고객에게 다양한 디지털 물류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mau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