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복지ㆍ인권

삼성서울병원-KT, 로봇 기반 첨단 지능형 병원 구축 MOU

(서울=뉴스1) 김규빈 기자 | 2021-09-15 12:02 송고
삼성서울병원 전경© 뉴스1

삼성서울병원과 KT가 ‘로봇 기반 첨단 지능형 병원’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KT는 삼성서울병원에 혈액 이송용 로봇을 제공해 병원 내에서 혈액을 빠르고 정확하게 공급할 수 있는 '수술실 혈액 이송을 위한 물류로봇'과 '안전한 병동환경 조성을 위한 방역로봇' 등 진료지원 현장에 로봇을 도입할 예정이다. 이 로봇은 인공지능(AI) 자율주행 기능이 적용돼, 장애물이나 사람을 자동으로 피해 주행할 수 있다.

KT와 삼성서울병원은 방역로봇 실증 작업에 착수하고 상용화를 협력해나갈 예정이다. 로봇 도입 효과 검증 후에는 협력 범위도 단계별로 확장하기로 했다.

양사는 추후 AI와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디지털플랫폼기업(DIGICO) KT의 핵심 역량을 바탕으로 의료 DX(디지털전환) 분야에서도 협력할 예정이다.

삼성서울병원 관계자는 "KT의 디지털기술 역량과 삼성서울병원의 전문 의료 역량을 결합해 효율성을 체감할 수 있는 로봇 서비스를 발굴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KT 관계자도 “다양한 로봇 서비스 도입뿐만 아니라 5G와 빅데이터를 활용하여 삼성서울병원과 함께 스마트 의료 서비스 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rnki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