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임윤아 "써니·유리가 '정희' 김신영에 부탁 연락? 몰랐는데 감동"

6일 '정오의 희망곡' 방송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1-09-06 13:18 송고
MBC 라디오 방송화면 갈무리 © 뉴스1
소녀시대 겸 배우 임윤아가 멤버들의 응원에 감동했다.

6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기적'의 주연 배우 임윤아, 박정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임윤아는 "라디오 진짜 오랜만이다"라며 "tvN '유퀴즈 온 더 블럭'에 나오고 나서 오랜만에 모인 모습 보니까 좋다고 해주고, 재밌게 봤다는 말을 들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DJ 김신영은 "오늘 라디오 나온다니까 써니와 유리가 문자로 잘 부탁한다고 연락이 왔더라"고 밝혔다.

이에 임윤아는 "난 모르고 왔는데 언니가 그렇게 얘기해주셔서 감동이다"라며 "응원해준 만큼 잘하고 가겠다, 더 할 말은 톡으로 하겠다"며 웃었다.

한편 '기적'은 오갈 수 있는 길은 기찻길밖에 없지만 정작 기차역은 없는 마을에 간이역 하나 생기는 게 유일한 인생 목표인 준경(박정민 분)과 동네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박정민과 임윤아는 각각 4차원 수학 천재 준경, 거침없는 행동파 자칭 뮤즈 라희로 분했다. 오는 15일 개봉.


seunga@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