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IT/과학 > IT일반

런드리고, 세계 최초 고객별 의류 자동 출고 시스템 개발·적용 성공

독자 IT 개발력으로 300% 효율 개선…실시간 400여 가구 세탁물 자동 분류 출고

(서울=뉴스1) 송화연 기자 | 2021-09-01 10:16 송고
런드리고, 세계 최초 고객별 의류 자동 출고 시스템 개발·적용 성공 (의식주컴퍼니 제공) © 뉴스1

비대면 모바일 세탁 서비스 '런드리고'를 운영하는 의식주컴퍼니는 글로벌 B2C(기업과 소비자간 거래) 세탁 업계 최초로 '고객별 의류 자동 출고 시스템'을 개발해 성공적으로 런드리고 스마트팩토리에 적용했다고 1일 밝혔다.

의류 자동 출고 시스템(GAPS)은 세탁이 완료된 수만 장의 개별 의류가 컨베이어를 통해 이동하면서 고객 주문별로 자동으로 분류·출고해주는 최첨단 시스템으로, 런드리고가 독자 IT기술로 전체 가동 시스템을 설계하고 개발했다.

의식주컴퍼니 관계자는 "올해 회사가 인수한 미국의 세탁 팩토리 EPC 전문 기업 에이플러스 머시너리와 일본 컨베이어 회사의 협업으로 하드웨어를 설치하는 등 런드리고를 중심으로 한 한미일 프로젝트를 진행, 프로젝트 착수 1년 만에 결실을 맺었다"고 설명했다.

이를 통해 런드리고는 세탁 스마트팩토리 설계·세탁 설비 조달·유통·건설에 이르기까지 전 영역 밸류체인을 수직계열화 하는 데 성공했다. 특히 이번 자동출고시스템을 통해 시간 당 3000장 이상, 400여 가구의 세탁물을 실시간으로 처리할 수 있어 기존 대비 300% 이상 출고 효율을 획기적으로 높이게 됐다.

런드리고는 세계 최초로 개발한 고객별 의류 자동 출고 시스템의 국내외 특허 출원을 진행 중이며 세탁 산업은 물론, 글로벌 패션 업계 등 의류 및 커머스 관련 영역으로 해당 기술과 시스템을 확대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성우 의식주컴퍼니 대표는 "추상적인 개념의 스마트팩토리가 아닌 독자 기술을 통한 세계 최고 수준의 경쟁력의 스마트팩토리를 선보여 나갈 것"이라며 "이번 자동 출고 시스템의 성공적인 개발로 미래 세탁 시장을 변화하는 도약점으로 삼고 글로벌 원천 기술을 확보를 위한 노력에 아낌없이 투자해 가겠다"고 말했다.

의식주컴퍼니는 향후 자동출고시스템 외에도 세탁기, 건조기, 드라이클리닝 머신 등 글로벌 세탁 장비 개발 및 해외 대도시 세탁 스마트팩토리 건설에도 진출할 계획이다.


hwayeo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