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Nstyle > 패션

'킹덤' 김시아, 어린 아신의 강렬한 눈빛 [N화보]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1-08-26 15:23 송고
김시아/보그 코리아 제공 © 뉴스1
김시아/보그 코리아 제공 © 뉴스1
김시아/보그 코리아 제공 © 뉴스1
배우 김시아가 단단한 아우라를 선보였다.

영화 '미쓰백'을 시작으로 최근 넷플릭스 스페셜 에피소드 '킹덤: 아신전'까지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는 김시아가 매거진 보그 9월호 화보를 26일 공개했다.

강렬한 눈빛으로 시선을 사로잡은 김시아는 다채로운 콘셉트의 의상과 마치 어린 아신에게 새 옷을 선물한 것 같은 모습으로 완벽한 화보를 완성해냈다.

김시아는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어린 아신 역에 대해 "약해 보이지 않으려고 눈빛에 최대한 중점을 두고 연기했다"며 "제 가족이 끔찍한 일을 당했다면 저는 무너졌을 거다. 하지만 아신은 복수하기 위해 힘든 일을 이겨내며 기다리지 않는가. 강하지 않고는 그렇게 행동할 수 없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낯을 많이 가리는 성격에 어떻게 배우가 되려고 했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연기할 때는 내가 아니라 그 캐릭터에 몰입해 별개라고 생각한다"며 슬픈 연기를 할 때 역시 "역할과 저를 최대한 분리하려고 노력하니까 괜찮다"고 밝혔다.

여러 삶을 표현하는 배우가 되기 위해 계속 노력해왔고,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다짐한 김시아는 "이젠 다 직접 경험할 수 없다는 걸 알기에 감독님이나 여러 사람과 대화를 많이 하며 배역을 이해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또한 데뷔작 영화 ‘미쓰백’에 이어 '비광'으로 다시 한번 호흡을 맞추게 된 이지원 감독에 대해 "감독님께서 저를 믿고 다시 캐스팅해 주신 거니까 엄청나게 잘해야 할 것 같다"며 포부를 전했다.


seunga@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