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영화

박정민·임윤아, 준경과 라희의 '기적'처럼 싱그러운 '케미' [N화보]

9월15일 개봉 영화 '기적'의 두 주인공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21-08-25 17:33 송고
마리끌레르 제공 © 뉴스1


마리끌레르 제공 © 뉴스1

영화 '기적'(감독 이장훈)의 주인공 박정민, 임윤아의 싱그러운 호흡이 담긴 마리끌레르 화보가 공개됐다.

25일 공개된 박정민, 임윤아의 마리끌레르 화보에서는 두 배우의 빛나는 '케미'가 엿보인다. '기적'은 오갈 수 있는 길은 기찻길밖에 없지만 정작 기차역은 없는 마을에 간이역 하나 생기는 게 유일한 인생 목표인 준경(박정민)과 동네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먼저 마을에 기차역을 세우는 게 유일한 목표인 4차원 수학 천재 준경 역 박정민은 섬세한 눈빛 속 베이지 계열의 니트를 찰떡같이 소화해내 비범함과 친근함을 넘나드는 준경 캐릭터를 통해 펼칠 새로운 연기 변신에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마리끌레르 제공 © 뉴스1

마리끌레르 제공 © 뉴스1


이어 핑크 컬러의 재킷과 함께 밝게 미소 짓고 있는 임윤아의 모습은 거침없는 행동파이자 자칭 뮤즈 라희의 발랄한 매력을 고스란히 느끼게 하며 기분 좋은 에너지를 전한다. 그뿐 아니라 장난기 어린 표정과 재치 넘치는 포즈가 돋보이는 박정민, 임윤아의 화보 컷은 4차원적 발상과 남다른 행동력으로 마을에 기차역을 세우기 위한 도전을 이어 나가는 준경과 라희의 유쾌한 케미스트리를 예고하며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박정민과 임윤아의 싱그러운 호흡이 담긴 화보 컷과 '기적'에 대한 다채로운 이야기로 이목을 집중시키는 이번 인터뷰는 마리끌레르 9월호와 마리끌레르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기적'은 9월15일 개봉 예정이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