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이영아, 3세 연하 남편과 뒤늦은 성당 결혼식…행복한 가족사진 [N샷]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1-08-05 07:46 송고
이영아 인스타그램 © 뉴스1

배우 이영아가 뒤늦게 결혼식을 올리고 행복이 묻어나는 가족사진을 공개했다.

이영아는 지난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족사진"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이영아는 웨딩드레스를 입고 턱시도를 입은 남편, 그리고 사랑스러운 아들과 함께 사진을 찍고 있는 모습이다.

이영아의 남편은 3세 연하 비연예인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영아는 1년 전인 지난해 8월 아들 출산 소식을 전한 바 있다. 당초 지난해 3월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었으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에 결혼식을 연기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이영아는 지난 2003년 MBC '강호동의 천생연분'으로 데뷔한 뒤 '달려라 장미' '처용2' '제빵왕 김탁구' '끝까지 사랑' 등 여러 드라마 및 '설해' '수목장' '천사는 바이러스' 등 영화에도 출연하며 배우로 입지를 다졌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