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중기ㆍ창업

"2~3인분 넉넉히 조리 가능"…쿠쿠, '4.7L 에어프라이기' 출시

200°C '초고온 열풍 순환 방식'으로 골고루 익힐 수 있어
치킨·육류·빵·피자 등 자주쓰는 9가지엔 '자동 메뉴' 기능도

(서울=뉴스1) 조현기 기자 | 2021-07-29 14:07 송고
쿠쿠전자 4.7ℓ 에어프라이어 (쿠쿠전자 제공) © 뉴스1

쿠쿠전자는 4.7리터(ℓ) 중형급 에어프라이어를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신제품은 2~3인 분량의 음식을 넉넉하게 조리할 수 있다. 용량은 4.7ℓ다. 깊숙한 형태로 제작된 바스켓은 다양한 형태 및 사이즈의 식재료를 담을 수 있다.

특히 신제품은 최대 200°C '초고온 열풍 순환 방식'으로 뜨거운 열과 열풍이 바스켓 내부 사방으로 순환돼 식재료를 골고루 익히고 식감도 살려준다. 조리 중 따로 음식물을 뒤집지 않아도 속까지 균일하고 빠르게 익힐 수 있고 전자파 걱정 없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무엇보다 신제품은 제품을 사용하는데 누구나 불편함 없이 쉽게 조작할 수 있도록 조작부의 발광다이오드(LED) 터치 디스플레이는 아이콘이나 영문 표기 대신 한글을 적용해 직관성을 높였다.

중형급 에어프라이에는 소비자들이 자주 조리하는 △감자튀김 △치킨 △육류 △생선 △새우 △빵 △피자 △베이컨 △해동 등의 9가지 기능에 대해선 '자동 메뉴' 기능을 적용했다. 버튼만 누르면 해당 식재료에 최적화된 온도와 시간을 알아서 맞춰 조리된다.

쿠쿠전자 관계자는 "이번 4.7ℓ의 중형급 신제품으로 소형과 대형 제품만으로는 선택이 힘든 소비자들에게 더욱 다양한 옵션을 제공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chohk@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