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광주ㆍ전남

"아닌 밤중에 UFO?"…전남 무안서 미확인 비행물 '포착'

경찰·소방 출동했지만 실체 확인 못해
발견자 "영화에서 본 UFO와 똑닮아"

(무안=뉴스1) 이수민 기자 | 2021-07-22 10:54 송고


전남 무안에서 원형의 미확인 비행물체(UFO)를 목격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과 소방이 출동했다.

22일 전남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후 9시31분쯤 전남 무안군 무안읍 교촌리 인근에 "원형의 미확인 비행물체가 하늘을 날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소방당국은 현장에서 실체를 확인하지 못했다.

하지만 신고자 김진귀씨(38)의 농장 폐쇄회로(CC)TV 영상에는 해당 비행물체의 모습이 명확하게 포착됐다.

환한 빛을 내는 해당 물체가 하늘에서 땅 쪽을 향해 빠른 속도로 낙하하는 모습이다.

김씨는 <뉴스1>과 통화에서 "직접 이 물체를 안 본 사람들은 말로만 가늠하기가 어려울 것"이라며 "분명히 영화 속에서 봤던 UFO 같은 원형의 물체가 빛을 내며 낙하했다"고 밝혔다.

이어 "처음 무안소방서 인근에서 직접 물체를 본 뒤 너무 놀라서 시야에서 놓쳐 버렸다. 사진을 못 찍어 안타까웠다. 대충 보니 농장 쪽으로 가는 것 같길래 혹시 몰라 CCTV를 확인했는데 나왔더라. 다행이다"고 말했다.

또 "경찰이나 소방에서는 실체를 명확하게 파악하지 못해 미스터리한 UFO라고 더욱 믿게 됐다"며 "경비행기나 드론은 확실히 아니다. 경비행기는 자주 봤는데 저런 모습이 아니고 농장 길이 애매해서 드론을 가지고 와 날릴 환경이 아니다. 사람도 못 봤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아무튼 좋은 징조로 해석하고자 한다. 고모부께서는 복권이라도 사보라고 하신다"며 "만약 또 목격하게 된다면 다음 번에는 제대로 한번 확인해보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같은 시각 인근 무안공항에는 이착륙하는 여객기가 없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breath@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