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유통

CJ프레시웨이 '맞춤형 식자재'로 대형 프랜차이즈 수주 성과

특수 튀김유와 전용 소스 공급

(서울=뉴스1) 김종윤 기자 | 2021-06-16 09:34 송고
(사진제공=CJ프레시웨이)© 뉴스1

CJ프레시웨이는 월 매출 1억원 이상이 가능한 대형 프랜차이즈 브랜드 7곳을 수주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외식업계는 직격탄을 맞았다.

CJ프레시웨이는 이러한 상황에서 맞춤형 식자재란 차별화로 어려움을 이겨냈다. 송림푸드와 제이팜스 등 자사 인프라를 통해 특수 배합 튀김유와 전용 소스 등이 경쟁력으로 꼽힌다. 

이밖에 주기적인 위생 점검 등으로 고객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프랜차이즈 고객사에 필요한 맞춤 식자재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며 "경영 부담은 줄이고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passionkjy@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