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자동차산업

현대케피코, 대구 퍼스널모빌리티 육성 위한 업무협약

(서울=뉴스1) 이균진 기자 | 2021-06-11 08:40 송고
대구기계부품연구원에서 현대케피코 등 10개 컨소시엄 참여기관이 모여 ‘대구시 PM사업 육성을 위한 서비스형 모빌리티 산업생태계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현대케피코)© 뉴스1

현대케피코는 대구기계부품연구원 등 10개 기관과 대구시 퍼스널 모빌리티 육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현대케피코, 대구기계부품연구원, E3모빌리티, 파킹클라우드(아이파킹), 메쉬코리아(부릉), 풍산시스템, 에임스, 삼보모터스, 고아정공, 현대일렉트릭 앤 에너지시스템 등 컨소시엄 참가기관들은 제조산업 육성 및 배터리 재활용 솔루션을 포함한 서비스형 모빌리티 산업 생태계를 구축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현대케피코는 한국형 고성능 전기오토바이 구동시스템 공급과 사물인터넷(IoT) 기반 차량 관리 및 관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향후 지방자치단체와 지역 전문기업과의 개방형 협력을 통해 다양한 지역 거점 상업 배달 사업자를 대상으로 배터리 교환 서비스사업을 시범 운영할 계획이다.

현대케피코의 전기오토바이 구동시스템은 48V 배터리팩 2개가 직렬 연결된 96V 전압 시스템으로, 고속주행이나 언덕길 등에서도 고출력을 유지한다.

또 고전압 규제를 만족하는 안전한 최적 전압(48V) 교체형 배터리팩과 교환소를 통해 전기형 모빌리티에 대한 고질적 불만 요소인 짧은 주행거리 문제를 해소했다.

현대케피코가 제공하는 IoT 모빌리티 서비스 솔루션인 '몰다 (MOLDA)'는 차량제어기와 연동해 모바일 앱을 통해 차량 상태 확인 및 관리·통제, 배터리 교환 예약까지 가능하다.

현대케피코 관계자는 "물류·배송 및 생활교통 등 서비스형 모빌리티 산업이 성장세를 보이는 만큼 국내 제조 기업과 상생해 품질경쟁력을 통한 한국형 모빌리티산업의 육성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이번 컨소시엄 업무협약으로 안정적인 제조 및 플랫폼 구축이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asd123@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