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이영자 "빠르면 6년 안에 실버타운 입주할 계획"

'전지적 참견 시점' 12일 방송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1-06-10 10:46 송고
MBC '전지적 참견 시점' © 뉴스1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가 실버타운 입주 계획에 대해 언급했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이영자의 실버타운 체험기가 그려진다.

최근 녹화에서 이영자는 "빠르면 6년에서 7년 안에 실버타운에 입주할 계획이다"라고 밝혀 매니저를 깜짝 놀라게 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매니저 송실장도 "전혀 몰랐다"라고 당황한 모습을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실버타운에 그 누구보다 진심인 이영자는 송실장과 함께 본격적인 실버타운 투어에 나섰다. 그곳에서 이영자는 두 눈 휘둥그레지는 실버타운 스케일이 내내 감탄사를 내뱉었다는 전언이다.

특히 이날 녹화에서는 전혀 다른 매력의 실버타운 두 곳이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고. 이에 이영자는 "당장 들어와 살고 싶다"라고 만족강믈 드러냈다.

무엇보다 이영자는 실버타운의 식단에 더욱 감동했다. 건강과 맛을 다 잡은 식단이 푸짐하게 차려진 것. 이영자는 "호텔 뷔페 수준이다"라며 무아지경 먹방을 이어갔다. 특히 이영자는 "정말 귀한 음식이다"라며 실버타운의 특급 식단을 극찬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더한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10분에 방송된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