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백반기행' 김수미 "조인성, 아들 아닌 짝사랑 상대…제임스 딘 살아 돌아온 줄"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21-05-08 10:40 송고 | 2021-05-08 10:54 최종수정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 뉴스1

배우 김수미가 조인성을 짝사랑한다며 남다른 애정을 표현했다.

김수미는 지난 7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서 식객 허영만과 함께 강원도 평창에서 함께 식사를 했다. 곤드레밥 한상을 먹던 중 허영만은 김수미에게 "연예계에 그렇게 양아들이 많으시다고 하더라, 누구누구냐"고 물었다.

김수미는 "신현준 탁재훈 장동민이 있다"고 대답했는데, 허영만은 "조인성은 자기가 아들이라고 하더라"라며 조인성을 언급했다.

이에 김수미는 "조인성은 모자 관계가 아니다, 내가 짝사랑하는 사이다"라고 말했고, 당황한 허영만에게 "나이가 무슨 상관이냐, 손주뻘이면 어떠냐 좋아하는데"라고 당당하게 말해 웃음을 줬다.

이어 김수미는 "옛날에 제임스 딘을 좋아했다, 걔(조인성)를 봤는데 제임스 딘이 살아온 줄 알았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허영만은 "상대가 어떻게 생각하느냐가 중요하지 않냐, 반응을 보이냐"고 물었고, 김수미는 "반응 보이면 제정신이 아니다"라고 응수하며 또 한 번 웃음을 줬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