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조세호, 유재석이 준 택시비 10만원에 미안했다…"축의금 5만원 내"

'유 퀴즈 온 더 블럭' 5일 방송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2021-05-05 21:24 송고 | 2021-05-06 09:58 최종수정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 뉴스1

'유 퀴즈 온 더 블럭' 조세호가 유재석에게 받은 택시비에 미안했던 기억을 떠올렸다.

5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에서는 데뷔 30주년을 맞은 MC 유재석의 이야기가 담겼다.

유재석이 자신을 알아봐 주고 버라이어티(예능)로 이끌어 인생을 바뀌게 해준 김석윤 PD와 전화 연결했다. 이후 유재석은 신인을 향한 관심과 애정에 대해 강조하며 소신을 밝혔다.

이에 조세호가 신인 시절 '놀러와'에서 유재석과 함께했던 때를 떠올렸다. 유재석이 집이 먼 조세호를 위해 택시비 10만 원을 건넸다고.

이어 조세호는 "유재석 결혼식 때 축의금으로 5만 원을 냈다. 너무 미안했다. 적은 금액이라 안가야 하나 생각했다"라며 결국 일이 있다는 핑계로 밥을 먹지 않고 나왔다고 털어놨다. 이에 유재석은 "명수가 정해져 있어 상관이 없었다"라며 웃음을 터뜨리기도.

조세호는 "그런데 축의금의 두 배를 차비로 주셨다는 사실에 제가 금액으로 보답할 수 없지만 내가 이 사람에게는 할 수 있는 만큼에 최선을 다하자는 생각을 했다"고 고백해 유재석을 놀라게 했다. 유재석은 조세호에게 "결혼하면 똑같이 하면 된다. 물가 상승률 고려해서"라고 너스레를 떨어 폭소를 유발했다.

한편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큰 자기 유재석과 아기자기 조세호의 자기들 마음대로 떠나는 사람 여행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