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IT/과학 > IT일반

카카오 블록체인 계열사 그라운드X, 세계 최대 NFT 장터와 맞손

(서울=뉴스1) 김근욱 기자 | 2021-03-29 18:37 송고
(그라운드X 제공) © 뉴스1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 계열사 그라운드X가 개발한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이 세계 최대 글로벌 NFT(대체불가토큰) 마켓 '오픈씨'와 기술적 통합을 마치고 상반기 내 클레이튼 기반 NFT 거래를 지원한다고 29일 밝혔다.

오픈씨와 클레이튼이 통합됨에 따라 클레이튼 기반으로 발행된 NFT는 오픈씨에서 조회 및 거래가 가능하게 된다. 클레이튼에서 창작되고 발행된 디지털 아트, 수집품, 게임 아이템 등이 오픈씨를 통해 세계 시장으로 유통되는 것이다.

오픈씨는 개인간거래(P2P) 방식으로 간편하게 NFT를 거래할 수 있는 세계 최대 마켓플레이스로, 게임 아이템 및 디지털 아트 등 약 2천만개의 NFT가 거래되고 있다. 암호화폐 데이터 분석 사이트 '듄 애널리틱스'에 따르면, 3월 NFT 거래량이 1억 달러를 돌파하며, 월간 거래량 기준 역대 최고 수치를 경신했다.

한재선 그라운드X 대표는 "오픈씨와의 협력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클레이튼 기반 NFT가 쉽게 거래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며 "창작자들이 클레이튼 위에서 수수료에 대한 고민없이 NFT를 발행하고 글로벌 시장을 진출할 수 있는 발판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데핀 핀저 오픈씨 CEO는 "오픈씨에 아시아를 대표하는 퍼블릭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을 지원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클레이튼기반으로 발행되는 다양한 디지털 자산이 오픈씨의 많은 글로벌 유저를 사로잡을 수 있도록 많은 지원할 것이다"고 밝혔다.

클레이튼(Klaytn)은 한국 최대의 모바일 플랫폼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 계열사인 그라운드X가 개발한 퍼블릭 블록체인 플랫폼이다. 블록체인 기술의 가치와 유용성을 증명해 블록체인 기술을 대중화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ukgeu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