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IT/과학 > 과학일반

3월의 엔지니어상, 배상준 LS전선 연구원·박술목 참길 연구소장 수상

(서울=뉴스1) 김승준 기자 | 2021-03-08 12:00 송고
배상준 LS전선 수석 연구원(왼쪽), 박술목 참길 연구소장(오른쪽)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2021.03.08 /뉴스1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3월 수상자로 배상준 LS전선 수석연구원과 박술목 참길 연구소장을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먼저, 대기업 수상자인 배상준 LS전선 수석연구원은 광역·고속철도용 강체전차선로 개발을 통해 철도용 부품 국산화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되어 수상자로 선정됐다.

1990년대부터 과천선, 분당선 등에 적용된 광역철도용 강체전차선로는 높은 기술적 장벽 때문에 유럽의 제조사가 독점해왔다. 배상준 수석연구원은 알루미늄 합금 기술과 열처리 등 가공 기술을 활용해 온도 변화에 따른 전차선의 길이 변화에도 문제없는 신축 이음장치를 개발했다.

이를 통해 수입 철도용 부품보다 뛰어난 품질의 국산부품을 약 30% 이상 저렴한 비용으로 생산할 수 있게 되어 우리나라 철도산업의 경쟁력을 높이는 성과를 냈다.

배상준 수석연구원은 "이번 개발성과는 철도기술연구원, 국가철도공단 등과 함께 노력한 결과이며, 이를 활용해 적극적인 해외진출을 통해 우리나라 철도산업의 우수성이 세계에 알려지도록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중소기업 수상자인 박술목 참길 연구소장은 유해물질을 차단하는 액상 참숯, 기능성 단열페인트 등 환경친화적인 제품개발을 통해 건축내장재 산업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박술목 연구소장은 무공해 천연소재 숯을 주원료로 하여 외부로부터 유입되는 각종 유해물질을 막는 차단제와 유해물질이 나오지 않으면서 단열성이 높은 천연성분의 페인트 개발로 최대 70%까지 에너지 절감 효과를 높이는 성과를 냈다.

친환경 건축 내장재 기술은 아토피 등 피부질환과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유해물질을 차단하여 새 집뿐 아니라 헌 집증후군을 방지하는 성과를 통해 국민 생활환경 개선에 기여했다.

박술목 연구소장은 "30여 년 동안 건축인테리어 사업에 종사하면서 좋은 환경과 편리한 삶을 제공하는 제품을 개발하는 것이 과제이자 목표"라며 "앞으로도 '정직이 최고의 상술'이라는 철학으로 제품을 연구하고 개발할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seungjun241@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