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국제 > 아시아ㆍ호주

수영하다 실종된 인니 소년, 악어 배속에서 발견돼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2021-03-06 08:43 송고 | 2021-03-06 08:48 최종수정
현지 신문인 일간 곰파스 갈무리

보르네오섬의 한 강에서 수영하다 실종된 8세 소년이 결국 악어 배 속에서 발견됐다.

5일 현지 신문인 일간 곰파스 등에 따르면 보르네오섬 한 마을의 강에서 지난 3일 수영을 하던 8세 소년이 실종됐다. 당시 낚시를 하던 소년의 아버지와 형은 악어가 아이를 끌고 물속으로 들어가는 모습을 봤지만 속수무책이었다.

실종 신고를 접수한 당국은 강을 수색했다. 이들은 실종 다음 날인 4일 아이가 사라진 지점에서 100m 떨어진 곳에서 악어 한 마리를 발견해 마취시켰다. 이후 악어를 강가로 끌어내 배를 갈라 아이의 시신을 꺼냈다.

수색팀장은 "악어의 위 속에서 발견된 시신이 온전한 상태였다"며 "악어가 통째 삼킨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보르네오섬에서는 이같은 일이 자주 발생하고 있다. 지난 1월 14일에도 이웃 마을에서 또 다른 8세 소년이 강에서 목욕을 하다 악어에 잡아먹힌 뒤 실종됐다. 아직 이 소년의 시신은 찾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작년 7월 말에도 인근 한 마을에서 14세 소년이 강 주변에서 달팽이를 잡다 사라졌다. 이 소년 역시 실종 닷새 만에 악어의 배 속에서 발견됐다.


sinopark@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