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음악

'정희' 이승협 "엔플라잉 전원 재계약…80살까지 음악하게 해준다고"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21-03-04 13:22 송고
이승협© 뉴스1

이승협이 엔플라잉 전원이 FNC 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한 것에 대해 설명했다.

4일 오후 1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에는 솔로로 데뷔한 엔플라잉 이승협과 위아이의 장대현, 김요한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승협은 '옥탑방' 성공 후 어땠냐는 질문에 "회사에서도 신경을 많이 써주신다"며 "이번 솔로 앨범도 많이 밀어줬다"고 말했다.

또 "솔로 앨범에는 엔플라잉 색깔을 빼려고 많이 노력했다"며 "뮤직비디오에서 1인 다역을 하기도 했다"고 소개하기도 했다.

엔플라잉은 최근 멤버 전원이 FNC 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대해 이승협은 "PD님이 80살까지 하게 해준다고 했다"며 웃은 뒤 "재계약 논의 때 이야기를 많이 나눴고 전원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설명했다.

김신영은 "멤버 전원이 사이가 좋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라고 화답했다.  


hmh1@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