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아내의 맛' 이필모 "자녀 3명 생각 중"…한창, 임신 비법 전수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2021-03-02 22:22 송고
TV조선 '아내의 맛' © 뉴스1
'아내의 맛' 이필모의 자녀계획에 한창이 비법을 전수했다.

2일 오후 10시에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는 장영란의 남편 한창의 병원을 방문한 이필모, 서수연 부부의 모습이 담겼다.

이필모는 어깨결림을 치료하며 주의사항을 꼼꼼히 들었다. 한창은 이필모에게 어깨 통증을 줄이기 위해 "금주해 주시면 좋겠다"고 전하며 "성 기능 장애를 줄 수 있다"라고도 부연했다.

그러자 이필모는 "자녀를 3명 정도 생각하고 있다"고 자신감을 드러내는 듯한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필모의 자신감에 한창은 "사모님 동의는 얻으셨죠?"라고 묻기도.

이어 한창은 자신과 장영란의 비법을 전하며 눈길을 끌었다. 한창은 "굴과 전복이 좋다. 마그네슘, 아연 등이 많이 들어가 있다"며 "(장영란이) 아침엔 굴밥, 점심엔 생굴, 저녁엔 굴 무침을 줬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딸 지우가 곧바로 생겼다고.

한창은 "가장 좋은 약은 음식에서 먹는 게 좋다"고 조언했고, 장영란 역시 부부의 특급 비법으로 굴을 추천하며 시선을 모았다.

한편, TV조선 '아내의 맛'은 대한민국 셀러브리티 부부들이 식탁에서 '소확행(일상에서 느낄 수 있는 작지만 확실하게 실현 가능한 행복)' 라이프를 찾는 콘셉트의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