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단독] 위키미키 김도연, 리틀 전지현 된다…대작 '지리산' 합류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21-02-23 10:51 송고
위키미키 김도연./뉴스1 © News1
 
'리틀 전지현' 김도연이 전지현의 아역이 된다.

23일 뉴스1 확인 결과, 그룹 위키미키 멤버 김도연은 tvN 새 드라마 '지리산'(극본 김은희/연출 이응복) 에 합류해 최근 촬영을 마쳤다.

김도연이 맡은 역할은 주인공 서이강(전지현 분)의 아역이다. 김도연은 데뷔와 동시에 시원시원한 이목구비와 큰 키, 시크한 매력으로 '리틀 전지현'이라는 수식어도 달았던 바, 이번 드라마에서 전지현의 아역으로 출연한다는 점도 눈길을 끈다.   
위키미키 김도연./뉴스1 © News1
김도연은 2016년 Mnet '프로듀스101'를 통해 데뷔한 그룹 아이오아이 멤버로 활동했다. 현재는 위키미키 멤버로 활약하는 등 활발한 활동으로 높은 인지도를 쌓았다.

최근에는 웹드라마 '만찢남녀와 방송을 앞둔 tvN 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에 출연, 배우로서 활동 반경을 넓히고 있다. 이 가운데 대작으로 기대를 모으는 '지리산'에도 합류해 기대감이 쏠린다.

'지리산'은 광활한 지리산의 비경을 배경으로 산을 오르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아내는 미스터리물이다. 장르물의 대가로 손꼽히는 김은희 작가의 신작이자, 히트작 메이커 이응복 감독의 연출로 주목받고 있다. 더불어 전지현, 주지훈, 성동일, 오정세 등 신뢰 높은 배우들이 모여 기대감이 치솟고 있다.

올해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