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N화보] "팬들 만나고파" 하이라이트, 댄디 매력…전역 후 4인 완전체 뭉쳤다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21-02-17 17:06 송고
하퍼스 바자 코리아 © 뉴스1
보이그룹 하이라이트가 패션 매거진 하퍼스 바자와 함께한 화보를 17일 공개했다. 이번 화보 촬영은 전역 후, 완전체로 모인 네 멤버 윤두준, 이기광, 양요섭, 손동운이 모두 30대에 들어선 뒤 처음 함께한 화보이기도 하다.

이번 화보 속 하이라이트 멤버들은 캐주얼한 스타일의 의상을 입고 댄디한 매력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촬영이 끝나고 이어진 인터뷰에서 윤두준은 "나는 전역한 지 꽤 돼서, 그동안 개인 활동이 많았다. 좀 외로웠는데 오늘은 멤버들이 옆에 있으니 든든하다. 마치 국밥 같다"고 말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가장 최근에 전역한 손동운은 "내 경우엔 부대 안에서 외로웠던 것 같다. 형들은 이미 나와서 활동하고 있고. 전역 막바지쯤 요섭 형이 '복면가왕'에서 활약하고 있었는데 부대에서 TV를 보면서 후임들에게 '누군지 알지?' 내심 자랑스레 물어보곤 했다"고 말했다.
하퍼스 바자 코리아 © 뉴스1
하이라이트는 오랜 시간 함께한 팬들에게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양요섭은 "'저의 10대는 오빠들이었어요', '내 20대는 너희들이었어' 하는 응원 글들을 보면서 같이 해나가고 있다는 느낌을 받는다. 사실은 저희의 10대도 마찬가지였다. 10대 시절 연습생으로 시작해서 지금까지 하이라이트라는 그룹에서 노래를 하고 있는데, 다 팬들과 함께 해온 시간"이라고 답했고, 이기광은 "저희의 '군백기'를 아무 이유 없이 기다려주고, 응원해주고, 사랑해줘서 감사하다. 팬들도 알고 있겠지만, 앨범을 준비하고 있다. 우리가 가장 잘 할 수 있는 앨범과 무대를 준비해서 빨리 만나고 싶다"라고 말했다.

하이라이트와 함께한 화보와 인터뷰는 하퍼스 바자 3월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breeze52@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