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영화

'승리호' 넷플릭스 공개 첫날, 전 세계 16개국 1위 석권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1-02-07 20:33 송고
'승리호' 포스터 © 뉴스1

한국 최초 우주 SF 영화로 주목받은 '승리호'(감독 조성희)가 공개 하루 만에 넷플릭스 영화 스트리밍 1위에 올랐다.

7일 스트리밍 영상 콘텐츠 순위를 집계하는 플릭스패트롤 차트에 따르면 '승리호'는 지난 6일 기준 총점 525점을 얻으며 넷플릭스의 전 세계 인기 영화 1위를 기록했다.

'승리호'는 한국을 포함해 벨기에, 불가리아, 크로아티아, 에스토니아, 핀란드, 프랑스, 라트비아, 리투아니아, 말레이시아, 몬테네그로, 필리핀, 세르비아, 슬로바키아, 슬로베니아, 우크라이나 등 총 16개국에서 1위를 차지했다.

'승리호'는 당초 지난해 여름 극장에 개봉할 예정이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개봉을 연기했고, 지난 5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동시 공개를 택했다.

한편 '승리호'는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seunga@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