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영화

[Nbox] 日 애니 '귀멸의 칼날' 개봉일 6만↑·1위…'소울' 55만 돌파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1-01-28 07:36 송고 | 2021-01-28 08:03 최종수정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포스터 © 뉴스1
일본 히트 애니메이션 영화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감독 소토자키 하루오)가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랐다.

28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지난 27일 영화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6만6577명의 관객을 모으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누적관객수는 7만6911명이다.

27일 개봉한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개봉 첫날 6만여명을 모으며 '소울'을 제치고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이 영화는 '어둠 속을 달리는 무한열차에서 귀살대와 예측불가능한 능력을 가진 혈귀의 일생일대 혈전이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특히 일본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만화 '귀멸의 칼날'의 첫 번째 극장판 영화로, 지난해 10월 일본에서 개봉 후 19년간 일본 역대 흥행 1위를 지켜온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기록을 제치기도 했다.

2위는 '소울'로 같은 날 6만3015명을 동원했다. 누적관객수는 55만9751명이다. '명탐정 코난: 진홍의 수학여행'은 3위로 이날 1만623명을 동원했다. 27일 개봉한 '세자매'는 이날 8799명을 동원해 4위로 진입했다.




seunga@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