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TV는 사랑을 싣고' 유재환 "4개월 만에 32㎏ 감량…건강 때문에"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2021-01-20 20:47 송고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 © 뉴스1
'TV는 사랑을 싣고' 유재환이 체중 감량 후 건강한 모습으로 등장했다.

20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작곡가 겸 가수 유재환이 마음속 영원한 첫사랑으로 남은 초등학교 6학년 담임선생님을 찾아 나섰다.

주현미, 소찬휘, 셀럽파이브 등 유명 가수들과 작업하며 대세 작곡가가 된 유재환의 등장에 시선이 모였다. 유재환이 살을 빼고 달라진 모습으로 등장하자 김원희는 "잘생겨서 믿기지 않는다"며 놀라워했다.

유재환은 "건강이 너무 안 좋아졌다. 성인병, 고지혈증 때문에 살 빼기로 결심했고, 4개월 만에 32㎏을 감량했다"고 고백해 감탄을 자아냈다.

이어 유재환은 어린 시절 매일 편지를 쓰며 애정표현을 했던 첫사랑, 초등학교 6학년 때 담임 선생님이었던 장정현 선생님을 찾고 싶다고 전하며 추억 여행에 나섰다.

한편,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는 추억 속의 주인공 또는 평소에 고마움을 전하고 싶었던 주인공을 찾아 만나게 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