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공식입장] 배진웅 측 변호사 "성추행 혐의 내용 명백한 허위…악의적 주장"

"오히려 A씨를 강제추행죄로 고소"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21-01-12 12:10 송고 | 2021-01-12 12:11 최종수정
© News1 DB
동료 여성배우를 성추행 한 혐의로 경찰조사를 받고 있는 배우가 배진웅으로 알려진 가운데, 배진웅 측은 "고소인의 악의적이고 터무니없는 허위 주장"이라고 했다.

배진웅의 법률대리인인 법무법인 현 박지훈 변호사는 12일 공식입장을 통해 "배진웅이 여자 후배 배우인 A씨에 대해 성추행 및 강간 미수 혐의로 경찰조사를 받고 있다는 보도는 대부분 사실이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A씨가 배진웅을 강제추행으로 고소한 것은 사실이나, A씨의 고소내용은 명백한 허위사실이며 저희는 이에 대한 다수의 증거를 확보하고 있는 상태"라며 "오히려 (이번) 보도가 나오기 전에 우리 법무법인에서 배진웅을 대리해 A씨를 강제추행죄로 고소한 바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언론사들이 배진웅 측에 최소한의 사실확인도 하지 않은 채 A씨의 악의적이고 터무니없는 허위 주장을 마치 사실인 것처럼 일방적으로 보도했다"며 "배진웅에 대한 근거없는 허위사실의 유포에 대해 단호히 대응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11일 경기 포천경찰서는 한 남성배우가 평소 알고 지내던 여성배우를 성추행한 혐의로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남성배우는 지난해 12월23일 밤 11시 30분께 경기 포천시에 있는 자신의 별장에서 B씨를 불러낸 뒤 신체 특정부위를 만지는 등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소식이 알려진 후 그의 출연작들의 정보를 바탕으로 배우 배진웅으로 지목됐다. 배진웅은 소식이 알려진 후 인스타그램을 비공개 전환하고 취재진의 연락을 받지 않았다.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