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SBS 연기대상] 주원, 프로듀서상 영예…"자긍심을 주는 상"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2021-01-01 01:07 송고
'2020 SBS 연기대상' © 뉴스1
배우 주원이 '2020 SBS 연기대상' 프로듀서상을 수상했다.

지난 31일 오후 9시 SBS 창사 30주년 특집으로 펼쳐진 '2020 SBS 연기대상'에서는 '앨리스'에서 열연한 주원이 프로듀서들이 직접 뽑은 프로듀서상의 주인공에 이름을 올렸다.

주원은 "새해부터 큰 상을 받으니까 배우에게 자긍심을 주는 상을 주신 것 같아서 정말 행복하고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주원은 '앨리스' 제작진분들과 동료 배우들에게 감사함을 전하며 "지금 우리가 모두 어려운 상황 속에 살아가고 있다. 저도 걱정을 하면서 하루를 시작한다"고 운을 뗐다. 이어 주원은 "당장은 아니라도 설레는 마음으로 하루를 시작하고 싶다. 좋은 일이 가득 할 것이다"며 새해 덕담을 나누었다.

이번 시상식은 방송인 신동엽과 배우 김유정이 진행을 맡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방영 수칙을 준수, 시상과 수상은 비접촉 형태로 진행됐다.


hanappy@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