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인천

가천대 길병원, 2020년도 응급의료기관 평가 ‘A등급’

(인천=뉴스1) 정진욱 기자 | 2020-12-22 18:51 송고
가천대 길병원 전경 / 뉴스1 DB

가천대 길병원(병원장 김양우)은 보건복지부가 최근 발표한 2020년도 응급의료기관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A등급을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응급의료기관 평가는 보건복지부가 전국의 권역응급의료기관 등을 대상으로 응급의료 서비스 수준을 해마다 평가하는 것으로 △시설과 장비 △인력 △업무의 내용과 결과 등을 7개 영역 40여개 지표를 평가한다.  

가천대 길병원은 중증 환자의 재실 시간, 책임진료, 분담률, 최종치료 제공 등 다수 지표에서 좋은 점수를 받아 종합평가 94.7점으로 A등급을 받았다.

가천대 길병원은 서해권역응급의료센터로서 권역외상센터, 닥터헬기 등을 동시에 운영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상황에서 감염병 확산 차단을 위한 선별진료, 일반 응급환자 진료 등에 있어 권역응급의료센터로서의 책임감을 갖고 역할을 수행 중이다.

가천대 길병원은 앞서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중환자 치료 적정성 평가 및 의료질 평가에서도 1등급을 획득한 바 있다.

김양우 병원장은 “그 어느 때 보다 응급의료 미 중증환자 치료에 대한 의료기관의 역량이 중요시되고 있는만큼, 지역의 환자들이 신뢰할 수 있는 의료환경을 유지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guts@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