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김구라 "백종원, 연예대상 받고 프랜차이즈 '반값 이벤트' 쏴라"

SBS '제시의 쇼터뷰' 출연 "MBC 유재석, KBS 이경규"
서장훈 "후보 오를때마다 놀림감 된듯…이번엔 없기를"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2020-12-16 11:04 송고 | 2020-12-16 11:06 최종수정
SBS 유튜브 '모비딕' 채널 '제시의 쇼터뷰' 방송화면 갈무리 © 뉴스1

방송인 김구라가 2020년 각 방송사의 연예 대상 유력 후보에 대한 생각을 밝히며 백종원을 언급했다.

지난 15일 공개된 SBS 유튜브 '모비딕' 채널 '제시의 쇼터뷰'에는 'SBS 연예대상 특집 2탄'이라는 제목으로 방송인 김구라와 서장훈이 출연했다.

방송에 앞서 제시는 "오늘 방송은 조금 무섭다. 내가 김구라 오빠를 조금 무서워한다"라고 말하며 긴장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제시는 "방송 연예 대상에 김구라와 서장훈이 대상 후보에 올랐다"며 "그래서 인터뷰를 하러 왔다. 대상을 탈 것 같냐"라고 물었다.

이에 김구라는 "내가 했던 프로그램이 오래된 프로그램이다. 대상 가능성은 없다. 후보에 오른것만으로도 감사하다"라고 말했고, 서장훈은 "이제는 후보에 오를 때마다 놀리는 것인가 싶다. 내년부터는 후보에도 올리지 말아주셨으면 좋겠다"라고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SBS 유튜브 '모비딕' 채널 '제시의 쇼터뷰' 방송화면 갈무리 © 뉴스1

계속해서 후보에 오른데 대해서 민망해하던 둘을 향해 제시는 "그렇다면 누가 받을 것 같냐"라고 물었다.

이에 김구라는 "모든 방송사는 고민일 것이다. 하지만 MBC는 유재석이 받을 것이고, KBS는 이경규가 받을 확률이 높다"라고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그러면서 김구라는 "SBS는 예능들이 화려하고 잘되는 프로그램이 많다"며 조심스럽게 운을뗀 뒤 "그래도 백종원의 프로그램들이 좋다. '상을 받지 않겠다'라고 말을 하지만 그래도 백종원이 받아야한다"라고 생각을 전했다.

특히 김구라는 "그 받은 사랑을 백종원이 다음날 자신의 운영하는 프랜차이즈에서 반값 할인 이벤트를 하면 좋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에 서장훈은 "대상 기념으로 할인을 하는 것이냐?"라고 되물으며 웃음을 지었다.


khj80@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