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영화

'서복', '브로맨스' 포스터…복제인간 박보검 바라보는 공유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20-11-16 09:35 송고
'서복' 포스터 © 뉴스1

영화 '서복'(감독 이용주)이 '브로맨스 포스터'를 공개했다.

CJ엔터테인먼트는 16일 '서복'의 주인공 공유, 박보검의 극 중 관계를 보여주는 '브로맨스 포스터'를 공개했다. 

'서복'은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 ‘서복’을 극비리에 옮기는 생애 마지막 임무를 맡게 된 정보국 요원 기헌이 서복을 노리는 여러 세력의 추적 속에서 특별한 동행을 하며 예기치 못한 상황에 휘말리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다.  

이번에 공개된 '브로맨스 포스터'는 푸른 바다를 배경으로 나란히 선 공유와 박보검의 모습이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는다. 스크린 위로 펼쳐진 바다를 향해 손을 뻗고 있는 서복(박보검)의 먹먹한 표정에서 평생 실험실 안 세상에서만 살아온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 서복의 심경이 고스란히 전해진다.

또한 곁에서 알 수 없는 표정으로 서복을 유심히 바라보고 있는 기헌(공유)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생애 마지막 지켜야 할 존재가 나타났다'라는 카피는 죽음을 앞두고 생애 마지막 임무를 맡은 기헌이 서복을 지키는 과정에서 피어날 특별한 브로맨스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한국영화계의 독보적인 흥행보증수표 공유와 대한민국 대표 청춘스타 박보검, 두 배우의 만남만으로도 개봉 전부터 뜨거운 반응을 모은 '서복'은 '건축학개론'으로 전국에 첫사랑 신드롬을 일으킨 이용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특유의 섬세한 연출을 통해 진한 여운의 감성 브로맨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서복'은 오는 12월 전국 극장에서 개봉한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