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N샷] "할아버지될 때까지 하지" 설수대, 이동국 은퇴 영상에 '오열'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20-10-27 10:45 송고
설수대(이동국 아내 인스타그램)© 뉴스1

축구선수 이동국의 자녀들인 설수대(설아, 수아, 대박)가 아빠의 은퇴 발표 영상을 보고 오열했다.

이동국의 아내 이수진씨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빠 이동국의 은퇴 영상을 보고 우는 아이들의 모습을 찍어 공개했다.

영상 속 세 아이들은 아빠의 은퇴 영상을 보며 슬픈 마음을 숨기지 못하고 있다. 특히 설아는 "아빠 왜 그만두는거야"라며 "할아버지 될 때까지 하지 왜 이렇게 잘하고 있는 가운데서 그만두는거야"라며 속상한 마음을 쏟아냈다. 수아는 결국 얼굴을 감싸며 오열했다.

수아와 시안이는 복받치는 슬픔을 참아내는 모습을 보였다. 수아는 사탕을 입에 문 채 눈물을 머금었고 시안이는 몸을 숙이며 눈물을 참아내는 모습을 보여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하기도 했다.

이수진씨는 "학교 끝나고 차에 타서 아빠의 은퇴 소식을 처음 알리고 은퇴 발표 영상을 함께 보면서 어린 아이들의 느낌은 어떨까 내심 궁금했는데 이렇게 폭풍 오열할 줄이야"라고 남겼다.

이어 "아직 어린 아기들인줄만 알았는데 너희들도 엄마와 같은 마음이구나"라며 "절대 이런 상황에서 울지 않는 시안이까지 울음이 터지고, 많은 분들이 울면서 연락와서 종일 울고 또 울고"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동국은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번 시즌을 끝으로 은퇴하기로 했다고 알렸다. 이동국은 지난 1998년 포항 스틸러스로 프로 데뷔한 이후 국내외에서 활약해왔다.


hmh1@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