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사회일반

청담역 미세먼지프리존서 '아트프라이즈 강남 어게인' 개최

11월 17일까지

(서울=뉴스1) 박정양 기자 | 2020-10-25 08:56 송고
청담역 미세먼지프리존© 뉴스1

서울 강남구는 '2020 아트프라이즈 강남'에 전시됐던 미술작품 중 엄선된 29점을 다시 볼 수 있는 '아트프라이즈 강남 어게인'을 지하철 7호선 청담역 미세먼지프리존에서 내달 17일까지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구는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이 부담 없이 문화·예술을 접할 수 있도록 지난 9일부터 18일까지 논현가구거리 일대에서 온택트(Ontact) 방식으로 초대형 미술경연대회 아트프라이즈 강남을 개최한 바 있다.

아울러 아트프라이즈 강남 특별전으로 선보였던 방호복전은 이달 30일까지 도곡동 소재 강남세브란스병원 1층 로비를 무대로 개최된다.

코로나19 방역에 힘쓰는 모든 의료진에 대한 감사함을 표현한 방호복전은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 한복을 제작한 황이슬씨와 캘리그래퍼 강병인씨 등 한국의 대표작가 20명이 방호복을 소재로 만든 작품 전시회다.

구는 지난 13일 아트프라이즈 강남의 부대행사로 포털사이트 네이버와 공동 진행한 '라이브 커머스' 방송이 큰 호응을 얻어 경영난을 겪는 소상공인에 새로운 판로 개척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고 전했다.


pjy1@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