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미라' 김구라 "여자친구, 결혼식 말고 가족식사만…이해해줘서 고마워"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0-10-15 16:40 송고 | 2020-10-15 16:47 최종수정
사진=KBS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라디오' © 뉴스1
방송인 김구라가 교제 중인 여자친구에 대해 언급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 라디오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라디오'에는 방송인 김구라가 출연해 DJ 윤정수 남창희와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한 청취자는 김구라에게 '12월 결혼설이 돌던데 어떻게 된 건가요'라고 질문했고, 김구라는 "이런 게 다 사람의 이야기를 한 귀로 듣고 한 귀로 흘려서 이런 얘기가 나온다"라고 얘기했다.

이어 "제가 이혼하고 이런 것들이 많이 오픈이 됐다"라며 "거기에 대한 피로도는 얘기하는 저도 피곤할 정도인데 대중들도 오죽하겠나"라고 얘기했다. 김구라는 "함께 하는 친구에게 나는 아이도 크고 내 상황이 그러니 결혼식은 하고 싶지 않다고 양해해 달라고 했다"라며" 가족들과 식사만 하자라고 제안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구라는 "(여자친구가) 내 상황을 이해해줘서 항상 고맙다고 생각하고 있다"라고 얘기해 눈길을 끌었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