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영상] 블랙핑크(BLACKPINK), '간호사복장' 논란 후 첫 출근길

(서울=뉴스1) 박혜성 기자 | 2020-10-08 13:14 송고


걸그룹 블랙핑크(BLACKPINK)가 8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일산 JTBC에서 열린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 녹화를 위해 출근했다.

블랙핑크(지수, 제니, 로제, 리사)는 최근 신곡 '러브식 걸스'(Lovesick Girls) 뮤직비디오 속 간호사 유니폼이 나오는 장면이 ‘성적 대상화’ 논란에 휩싸여 곤욕을 치르고 있다.

신곡 '러브식 걸스'(Lovesick Girls)의 뮤직비디오 속 간호사를 묘사한 부분을 두고 전국보건의료산업노총조합(이하 보건의료노조)이 간호사의 성적대상화하고 있다고 주장한 가운데,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측이 사과 속에 논란의 장면을 삭제하기로 했다.

7일 블랙핑크 소속사 YG 측은 공식입장을 내고 "블랙핑크의 '러브식 걸스' 뮤직비디오 중 간호사 유니폼이 나오는 장면을 모두 삭제하기로 결정하였고 가장 빠른 시간 내로 영상을 교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앨범은 블랙핑크 데뷔 4년 만의 첫 정규앨범으로 YG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셜뮤직그룹이 합작한 결과물이 담겼다. 멤버 지수, 제니가 타이틀곡 작사와 작곡에 참여했으며 최정상급 래퍼 카디 비(Cardi B)가 피처링으로 함께 해 화제가 됐다.

블랙핑크(BLACKPINK) 제니가 8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일산 JTBC에서 열린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 녹화를 위해 출근을 하고 있다. 블랙핑크는 최근 신곡 '러브식 걸스'(Lovesick Girls) 뮤직비디오 속 간호사 유니폼이 나오는 장면이 ‘성적 대상화’ 논란에 휩싸여 곤욕을 치르고 있다. 2020.10.8/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phs6077@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