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경제 > 일반동향

임준택 수협회장, 국내산 참돔 소비촉진 캠페인 참여

(서울=뉴스1) 백승철 기자 | 2020-09-17 15:02 송고
© 뉴스1

수협중앙회는 17일 임준택 수협회장이  최근 참돔 수입량 급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어업인을 응원하기 위해 '국내산 참돔 소비촉진'을 위한 릴레이 캠페인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임 회장은 태극 문양 물고기가 그려진 티셔츠를 입고 찍은 사진과 소비촉진을 위한 메시지를 수협중앙회 공식 SNS에 게시했다.

개그맨 허경환이 처음 시작한 이번 릴레이 캠페인은 SNS 게시물과  #대한참돔 #국산참돔 등 해시태그를 활용해 어업인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참돔 소비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유도하고 있다.

한국해양수산개발원(KMI) 수산업관측센터의 자료에 따르면 국내산 참돔도 물량이 늘어난 가운데 일본 참돔의 수입량이 급증하고 있어 작년 및 평년에 비해 낮은 가격을 유지하고 있다.

일본이 지난 2018년 참돔 산지가격이 kg당 920엔으로 높은 가격에 형성돼 2020년 도쿄올림픽 특수 등을 고려해 치어 입식을 늘렸으나, 올 초 코로나로 인한 올림픽 취소 등 자국 내 소비 부진으로 산지가격이 크게 폭락해 국내 수입이 급증했다는 분석이다.

실제 참돔 수입량(톤)은 7월 기준 약 2200톤(누적)으로 전년 동기대비 22% 증가해 국내 소비위축과 맞물려 참돔가격이 크게 하락하고 있다.


bsc9@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