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여행 > 국내

온·오프라인 동시에 즐기는 공연관광…'2020 웰컴대학로' 개최

광염소나타, 아리아라리, 얼쑤, 템플, 썬앤문 등 순차 공연

(서울=뉴스1) 윤슬빈 여행전문기자 | 2020-09-17 09:00 송고
'2020 웰컴대학로' 포스터

대학로 우수 공연을 매력적인 관광 콘텐츠로 소개하는 공연관광 축제가 코로나19의 여파로 다양한 비대면 방식으로 열린다.

'2020 웰컴대학로'는 오는 18일부터 10월25일까지 열리며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가 후원하고,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가 주최·주관하는 축제다.

오는 18일 개막식에서는 '대학로, 새로운 희망을 이야기하다'라는 주제로 다채로운 비언어극과 뮤지컬 공연 등을 온라인으로 생중계한다.

한국을 대표하는 '난타', '페인터즈'와 같은 비언어극 공연과 더불어 뮤지컬 '더 픽션', '사의 찬미' 등의 주요 곡을 뮤지컬 배우들이 노래하는 등 다양한 특별 공연이 가을 저녁 관객들을 찾아간다.

대표 프로그램인 '웰컴시어터'를 통해서는 선별된 국내 우수 공연관광 작품을 한 공연장에서 순차적으로 직접 만나 볼 수 있다.

오는 11월 15일까지 대학로 내 '유니플렉스' 제1관에서 뮤지컬 '광염소나타', '아리아라리', '얼쑤', 연극 '템플', 비언어극 '썬앤문' 공연이 선보인다.

현장을 찾지 못하는 국내외 관객들을 위해 온라인으로 공연 실황을 녹화 중계할 예정이다.

공연 일정, 온라인 중계 시간, 예약 등 자세한 사항은 '웰컴대학로' 공식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축제가 다양한 소통 방식을 통해 관객과 다시 만날 수 있다는 희망을 줄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무엇보다도 행사가 안전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방역과 안전 수칙 준수를 최우선으로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seulbin@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