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유통

롯데면세점, 월드타워점서 코로나 확진자 나와…"17일 휴점"

(서울=뉴스1) 신건웅 기자 | 2020-09-16 22:49 송고 | 2020-09-16 22:50 최종수정
롯데면세점 월드타워점 /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롯데면세점 월드타워점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17일 휴점한다.

롯데면세점은 월드타워점 보세실 근무 협력사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16일 밝혔다. 이에 17일 휴점하기로 했다.

현재 1일 1회 방역을 실시 중이며, 추가 방역도 진행하기로 했다. 또 보건당국과 협의해 필요한 추가조치사항을 진행할 계획이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협력사 직원이 코로나19 확진받아 휴점한다"며 "방역 조치 후 영업을 재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keon@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