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다큐 플렉스' 티파니 "SNS는 자유롭게 표현하는 공간…故설리 용기에 박수"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2020-09-10 23:41 송고 | 2020-09-10 23:42 최종수정
MBC '다큐 플렉스' 캡처 © 뉴스1
'다큐 플렉스' 소녀시대 티파니가 고 설리에 대한 생각을 조심스럽게 전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MBC 시사교양 프로그램 '다큐 플렉스'에서는 '설리가 왜 불편하셨나요?' 편이 방송된 가운데 티파니가 제작진의 인터뷰에 응했다.

고 설리는 생전 SNS 활동으로 크게 주목받았었다. 자유롭게 일상을 공개했었기 때문.

이에 대해 티파니는 "저희(연예인)가 생활했던 템포와 환경에서 유일하게 자유롭게 표현하는 공간이 SNS였다"라며 "사실 그 공간에서만큼은 자유로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티파니는 "모든 게 옳지는 않았지만 표현하고 싶어하고 자유롭고 싶어하는 설리에 대해서는, 그 용기에는 항상 박수를 쳤다"고 솔직히 털어놨다. 

이날 티파니는 설리의 공개 열애에 대한 생각도 전했다. 그는 "어딜 가도 글이 올라오고 사진이 찍혔지 않냐"며 "사실 굉장히 평범한 데이트를 하고 싶었던 자리였는데 갑자기 화제가 되고 그러면 너무 힘들 것 같다"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lll@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