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IT/과학 > 게임ㆍ리뷰

넷마블, 집중호우 피해 수재민 위해 성금 10억원 기탁

"수재민 일상 복귀에 작은 도움 됐으면"

(서울=뉴스1) 정윤경 기자 | 2020-08-12 18:42 송고
넷마블 신사옥© News1

넷마블은 계열사 코웨이와 함께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10억원을 기탁했다고 12일 밝혔다. 기탁금은 재해구호 물품 지원과 피해지역 복구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코웨이는 이와 별도로 피해 가정을 방문해 침수 제품을 무상 수리∙교환하고, 폭우 피해로 단수가 된 지역에 생수를 긴급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넷마블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사람들이 신속히 일상으로 복귀하는데 자그마한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앞서 네이버와 카카오도 폭우에 따른 피해 복구를 위해 성금을 기탁했다. 네이버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5억원을 기탁했으며 카카오는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0억원을 기부했다.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도 카카오와 함께 10억원 상당의 개인 보유 주식을 기부했다.





v_v@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