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다듀 개코 수술…아내 김수미 "하얗게 질린 얼굴로 실려나온 남편"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0-07-29 08:02 송고
개코 김수미 © 뉴스1 DB
힙합그룹 다이나믹듀오 개코 아내 김수미가 남편이 수술을 받았다는 소식을 전했다. 

김수미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수술이 끝나고 하얗게 질린 얼굴로 실려나오는 남편을 보며 그냥 평범한 일상이 얼마나 감사한 건지 새삼 깨달았어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어 "다들 다치지 않게 항상 조심하시고 건강 잘 챙기시길 바라요"라며 "개코의 쾌유도 함께 빌어주세요"라고 덧붙였다. 

글과 함께 김수미는 병원으로부터 받은 문자 메시지를 캡처한 이미지도 공개했다. 캡처 이미지에는 "수술이 시작됐습니다" "병실로 이동합니다"라는 내용이 담겼다. 
김수미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이에 행주도 "누나 무슨 일이에요"라고 물었고, 이현이도 걱정하는 댓글을 남겼다. 누리꾼들도 "빠른 쾌유를 빕니다"어디 아프셨나요" "수술 잘 끝나서 너무 다행이에요" 등 댓글을 달았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