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경제 > 일반동향

해수부-수과원, '30가지 광어 요리법' 수록 책자 발간

(세종=뉴스1) 백승철 기자 | 2020-07-26 11:00 송고
(해양수산부 제공)© 뉴스1

해양수산부와 국립수산과학원(원장 최완현)이 2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광어(넙치)의 국내 소비를 활성화하기 위해 30가지 다양한 광어 요리법을 소개하는 '광어야, 요리를 부탁해!'를 발간했다.

광어는 고단백·저지방·저칼로리 식품으로 맛이 담백하면서도 콜라겐과 필수아미노산인 '라이신'을 많이 함유해 성장기 어린이와 회복 중인 환자, 산모 등에게 더욱 좋은 식품이다. 광어는 우리나라에서 양식하는 어류의 60% 이상을 차지하기 때문에 국민들이 평소에 접하기가 쉬운 편이며, 대부분 횟감으로 즐겨 먹는다.

발간된 책자에는 기본적인 광어 손질방법과 함께 △어린이·청소년들이 좋아할 만한 광어 스테이크, 치즈볼 △어르신들이 선호하는 광어 쑥국, 광어 잣 소스 더덕구이△해외 유명 요리들을 접목한 광어 멘보샤, 광어 토르티야 피자, 광어 알리오올리오 파스타 등 30가지 요리의 상세한 조리과정을 수록했다.

책자는 국·공립 도서관, 각 대학 요리관련 학과, 대규모 요리학원 등에 배포되며, 국립수산과학원 식품위생가공과로 문의하면 한정된 수량에 한해 책자를 받을 수 있다. 또 국립수산과학원은 향후 자체 누리소통망(SNS)을 활용해 다양한 요리법을 소개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해수부와 국립수산과학원은 수협중앙회 등 관계기관과 협력해 책자에 수록된 요리법을 활용한 간편 조리세트 개발 등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최완현 국립수산과학원장은 "광어는 서양에서 만찬이나 코스 요리로 즐겨먹을 정도로 인기가 높은 고급어종"이라며 "이번 광어 요리책자 발간을 통해 광어의 소비가 활성화되는 것은 물론, 그동안 주로 활어회로만 즐기던 광어를 더욱 다양한 요리로 즐길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bsc9@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