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강원

코이카, 영월 취약계층 아동에게 마스크 1000개·필터 1만개 기증

(영월=뉴스1) 박하림 기자 | 2020-07-23 16:13 송고
최명서 영월군수와 황현수 코이카 글로벌인재교육원 원장이 지난 17일 강원 영월군청 집무실에서 열린 사랑의 마스크 기증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영월군청 제공) 2020.7.23/뉴스1© News1

코이카(KOICA, 한국국제협력단)는 강원 영월지역 취약계층 아동들을 위해 면 마스크 1000개와 교체 필터 1만개를 기증했다고 23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일시 귀국한 해외봉사단원 100명이 손수 만든 마스크는 필터 교체를 통해 재사용이 가능하도록 제작된 것으로, 지난 17일과 23일 두 차례에 걸쳐 기증됐다.

황현수 코이카 글로벌인재교육원 원장은 “이번에 제작한 마스크는 코이카 해외봉사단원들이 직접 제작해 더욱 큰 의미가 있다”며 “코로나19로부터 취약계층 아동들의 안전을 지켜주고 더불어 따뜻한 마음과 희망을 전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명서 영월군수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소중한 마스크를 기증해 주신 코이카에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소중한 마스크는 코로나19 등 각종 바이러스에 취약한 아동들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rimrock@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