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김기방 "아내 김희경 임신 19주차…책임감 있는 부모 되겠다"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0-07-15 13:44 송고
김기방=FL ENT 제공 © 뉴스1
배우 김기방이 아내 김희경의 임신 소식과 더불어 아빠가 되는 소감을 전했다.

앞서 지난 14일 김기방의 아내 김희경씨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초음파 사진을 공개하며 "제가 엄마가 된대요"라고 전했다.

김씨는 "낯설고 떨리지만 설레기도 하네요. 아직 부모가 된다는 게 실감이 나진 않지만 열심히 적응해볼게요"라며 "그린이'가 배 속에서 건강하게만 자라주길"이라며 진심 어린 소감을 덧붙였다.

이에 김기방도 15일 소속사 에프엘이엔티를 통해 "먼저 축하해 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합니다. 결혼 3년 만에 저희 부부에게 아주 소중한 생명이 찾아왔습니다"라며 "처음 소식을 들었을 때는 아빠가 된다는 게 실감이 안 났는데, 시간이 흐를수록 ‘그린이’를 만날 생각에 설레는 마음이 커지고 있습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김기방은 "현재 아내는 임신 19주 차로 안정기에 접어들었고,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게 지내고 있습니다"라며 "지혜로운 부부, 책임감 있는 부모로 살아가겠습니다. 다시 한번 축하와 응원 감사드립니다"라고 애정 가득한 소감을 전했다.

한편 김기방과 아내 김희경은 지난 2017년 9월 결혼했으며, 현재 김기방은 유튜브 채널 '기방시(kivanchy)'를 통해 대중들과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