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스포츠 > 축구

손흥민의 멕시코전 골, 亞 '월드컵 최고의 골' 후보에 올라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2020-07-12 16:36 송고
축구대표팀 에이스 손흥민이 23일 오후(현지시간) 러시아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월드컵 F조 2차전 대한민국과 멕시코의 경기에서 0-2로 뒤진 후반 추가시간 자신의 월드컵 첫 골을 터트리고 있다. 2018.6.24/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2018 러시아 월드컵 멕시코전에서 터뜨린 왼발 중거리슛이 아시아 최고의 월드컵 골 후보에 올랐다.

아시아축구연맹(AFC)은 11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아시아 최고의 월드컵 골 최종 후보 10개를 선정했다. AFC는 팬 투표를 통해 최고의 골을 선정하고 있다.

10개의 골 장면 중 한국 선수의 득점은 손흥민이 유일했다.

손흥민은 러시아 로스토프에서 열린 2018 FIFA 월드컵 조별리그 2차전 멕시코와의 경기에서 0-2로 뒤지던 후반 추가시간 페널티박스 오른쪽에서 강력한 왼발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의 득점에도 당시 한국은 1-2로 졌다.

축구대표팀 에이스 손흥민이 23일 오후(현지시간) 러시아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월드컵 F조 2차전 대한민국과 멕시코의 경기에서 0-2로 뒤진 후반 추가시간 자신의 월드컵 첫 골을 터트리고 있다. 2018.6.24/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AFC는 "손흥민 앞에 멕시코 선수 8명이 있었고 25야드 떨어진 상황이었지만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았다"며 "손흥민의 로스토프 로켓은 한국의 승리를 이끌진 못했지만, 전 세계 팬들에게 그의 천재성을 각인 시켰다"고 설명했다.

손흥민 외에 이라즈 다나에이파르드(이란·1978), 파이살 알 다크힐(쿠웨이트·1982), 아흐메드 라드히(이라크·1986), 사에드 알 오와이란(사우디아라비아·1994), 혼다 케이스케(일본·2014·), 메흐디 마흐다비키아(이란·1998), 혼다 케이스케(일본·2010·2014), 팀 케이힐(호주·2014), 파하드 알 게세얀(사우디아라비아·1994) 등이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혼다는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덴마크전, 2014 브라질 월드컵 코트디부아르전 등 유일하게 2골이나 최종 후보로 뽑혔다.


alexei@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