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노동

산업기술시험원, 정규직 60명 공채…20일까지 접수

국가직무능력표준(NCS)기반 직무적합 채용에 초점

(세종=뉴스1) 한종수 기자 | 2020-07-06 11:06 송고
한국산업기술시험원 진주본원 전경. © 뉴스1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이 대한민국 산업기술발전을 함께 이끌어갈 핵심인재 모집을 위해 2020년 정규직 공개채용을 실시한다.

이번 공채는 6일부터 20일까지 채용 홈페이지(6일 오후 6시 오픈 예정) 서류접수를 거쳐 전체 41개 분야 60명을 채용하며 일반직군(42명) 채용이외에 전문직군(3명)과 공무직군(15명) 등 2개 직군에 대해서도 함께 채용을 진행한다.

모집 분야는 4차 산업 및 미래 신기술에 대한 시험인증지원을 위한 기계·전기·의료·환경 등 이공계 분야의 연구직뿐만 아니라 행정직까지 전 업무분야이며, 블라인드 채용을 원칙으로 진행된다.

전형은 △서류전형 △필기 및 인성검사 △1차 면접(실무중심) △2차 종합면접(인성중심)의 순서로 총 4단계로 진행되는데, 국가직무능력표준(NCS)기반으로 진행되는 면접전형을 실무·인성 2단계로 구분함으로써 실무능력이 검증된 직무적합 인재를 채용하는데 초점을 뒀다.

정동희 KTL 원장은 "이번 채용과정에서 신종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지원자 안전을 위해 정부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할 것"이라며 "아울러 사회적 배려 대상자와 지역인재에 대해 가점을 부여해 취업기회를 넓히는 등 사회적 가치실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타 채용 세부사항은 채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인재경영실로 문의하면 된다.


jepoo@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