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날씨ㆍ재해

[내일 날씨] '물폭탄' 강원영동, 60㎜ 더 온다…전국 곳곳 비

아침 최저기온 16~20도, 낮 최고기온 23~29도

(서울=뉴스1) 이상학 기자 | 2020-06-30 18:21 송고
30일 강원 횡성군 청일면 신대리 일대 잣나무가 지난밤 내린 비로 쓰러졌다. 2020.6.30/뉴스1 © News1 박하림 기자

7월의 첫날이자 수요일인 1일에도 전국 곳곳에 비가 내리는 곳이 있을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1일) 전국이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이 같은 날씨를 보일 것이라고 30일 예보했다.

28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린 강원 영동에는 이날 정오까지 비가 더 올 것으로 예측됐다.

서울과 경기도·강원도·경북 동해안에는 정오까지, 충청도와 남부내륙에는 오후 6시까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동 20~60㎜, 서울·경기도·강원 영서·서해5도·충청도·전북·경남내륙·경북·울릉도·독도 5~10㎜다.

동해상과 남해상, 제주도 해상에 풍량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이날까지 바람이 35~60km/h(10~16㎧)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4.0m로 높게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특히 동해상에는 바람이 45~90km/h(12~25㎧)로 매우 강하게 불면서 물결이 2.0~7.0m로 매우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낮 기온은 30일보다 높아질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16~20도, 낮 최고기온은 23~29도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9도 △인천 19도 △춘천 18도 △강릉 18도 △대전 19도 △대구 19도 △부산 20도 △전주 18도 △광주 19도 △제주 20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7도 △인천 25도 △춘천 28도 △강릉 26도 △대전 28도 △대구 28도 △부산 26도 △전주 28도 △광주 28도 △제주 27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의 대기 순환이 원활해 '보통' 단계를 보일 전망이다.

다음은 1일 지역별 날씨 예보.
- 서울·경기: 17~25도, 최고강수확률 60%
- 서해5도: 19~24도, 최고강수확률 60%
- 강원 영서: 16~26도, 최고강수확률 70%
- 강원 영동: 12~24도, 최고강수확률 80%
- 충청북도: 16~24도, 최고강수확률 60%
- 충청남도: 17~27도, 최고강수확률 60%
- 경상북도: 15~28도, 최고강수확률 60%
- 경상남도: 17~28도, 최고강수확률 60%
- 울릉·독도: 19~21도, 최고강수확률 60%
- 전라북도: 18~28도, 최고강수확률 20%
- 전라남도: 20~26도, 최고강수확률 80%
- 제주도: 19~27도, 최고강수확률 0%




shakiroy@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