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중기ㆍ창업

초혼 연령 남36세·여33세…둘이 합하면 '연봉 1억'

듀오, 통계청 조사보다 3세 ↑…88% '男 연상'
중위소득 남녀 각각 6000만원·4000만원 달해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 | 2020-06-30 18:15 송고
(듀오 제공) © 뉴스1

최근 2년간 결혼정보회사 듀오를 통해 결혼한 남성은 평균 36.3세, 여성은 33.3세로, 15년 전과 비교해 초혼 연령이 각각 2.5세, 2.9세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듀오는 성혼회원 4만여명 중 2018년 6월부터 지난 5월까지 혼인한 초혼 부부 2964명(1482쌍)을 표본 조사한 '2020년 혼인통계 보고서'를 30일 발표하고 이같이 밝혔다. 이는 올해 통계청이 발표한 평균 초혼 연령인 남성 33.4세, 여성 30.6세와 비교해 각각 2.9세, 2.7세 높은 수치다.

보고서에 따르면 듀오의 성혼 남성 표준모델은 △36.3세 △연소득 5000만~6000만원 △4년제 대졸 △신장 175.5㎝ △일반 사무직 종사자다. 여성 표준모델은 △33.3세 △연소득 3000만~4000만원 △4년제 대졸 △신장 163.1㎝ △일반 사무직 종사자였다.

초혼 부부의 평균 나이차는 3세로, 남성이 연상인 부부가 88.1%로 대다수였다. 남성이 3살 연상인 부부가 전체의 18.5%로 가장 많았다. 이어 동갑인 부부는 7.5%, 여성이 연상인 부부는 4.5%였다. 여성 연상 부부는 15년 전(1.3%)과 비교해 3.2%p(포인트) 늘었지만, 올해 통계정 발표 수치인 17.5%에는 크게 미치지 못했다.

초혼 남성의 중위소득은 6000만원, 여성은 4000만원으로 나타났다. 소득구간별로 살펴보면 남성은 5000만~6000만원 사이와 1억원 이상이 각각 18.4%로 가장 많았으며, 여성은 3000만~4000만원 사이가 32.0%로 가장 많았다.

7000만원 이상 고소득자는 남성이 40.7%, 여성이 10.1%였다. 이중 남성의 연간 최고 소득액은 20억원, 여성은 15억원으로 나타났다.

부부간 연소득은 남편이 더 높은 경우가 83.7%로 아내가 더 높은 경우(12.5%)보다 6배 이상 많았다. 듀오 관계자는 "대체로 남편의 소득 수준에 비례해 아내의 연소득도 높아지는 양상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학력을 살펴보면 초혼 남녀의 과반이 4년제 대졸자로 남성이 66.2%, 여성이 64.1%였다. 대학원 졸업 이상인 경우는 남성이 25.9%, 여성이 23.6%였다. 전문대 졸업은 남성이 5.9%, 여성이 11.1%였으며, 고등학교 졸업은 남성이 2.0%, 여성이 1.2%였다.

초혼 부부의 59.1%는 동일한 학력의 배우자와 결혼했는데, 부부가 모두 4년제 대학교를 졸업한 경우가 전체의 46.1%로 가장 많았다. 남편의 학력이 더 높은 경우는 23.1%, 아내의 학력이 더 높은 경우는 17.8%였다.

성혼회원의 직종으로는 일반 사무직이 가장 높아 남성이 34.1%, 여성이 21.9%였다. 이어 남성은 공무원·공사(13.3%), 의사·약사(12.7%), 사업가·자영업자(8.5%), 일반 연구원(4.8%) 순이었다. 여성은 교사(13.2%), 공무원·공사(10.5%), 간호사·의료사(8.0%), 강사·기타 교사(7.4%) 순으로 나타났다.

배우자 직업 결합을 분석한 결과 성별과 직종을 막론하고 일반 사무직과 결혼한 경우가 많았다. 다만 남성의 경우 고소득 전문직이나 안정직에서 교사인 여성을 선호하는 현상이 나타났다. 공무원·공사직 남성(197명)의 23.4%, 일반 연구원 남성(71명)의 19.7%, 의사·약사 남성(188명)의 16.5%가 교사인 여성과 결혼했다.

동일 지역 거주자와 혼인한 경우는 93.9%로 대다수를 차지했다. 종교에 따라서는 무종교인 간의 결혼이 55.1%로 가장 많았고, 종교인과 무교인 간의 결혼이 32.5%, 동일 종교인 간의 결혼이 9.4% 순이었다.

한편 회원들이 소개를 통해 만나 결혼하기까지 걸린 시간은 평균 12.5개월이다. 듀오가 성혼회원 표준모델 발표 이후 교제 기간이 12개월대를 넘어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2005년 조사 당시의 9.5개월보다는 3개월 정도 늘었다.

7개월 이상 연애 기간을 거친 경우는 86.3%로 가장 많았으며, 1년 넘게 교제한 부부도 39.7%에 이르렀다. 가장 길게는 8년5개월간 교제하고 결혼한 부부도 있었다.


maum@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