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경제 > 일반동향

여름철 원기보충 '민어·메기'…7월 이달의 수산물로 선정

(세종=뉴스1) 백승철 기자 | 2020-06-30 11:00 송고
© 뉴스1

해양수산부가 30일 7월 이달의 수산물로 여름철 원기보충에 도움이 되는 '민어'와 '메기'를 선정했다.

민어는 농어목 민어과에 속하는 바닷물고기로, 산란기 직전인 6월에 지방량이 풍부하며 이 즈음에 가장 맛이 좋다. 살은 회로, 뼈는 내장과 함께 매운탕으로 끓여 먹고, 껍질과 부레, 지느러미 살은 별도로 떼어 기름장에 찍어 먹는다.

특히, 민어의 수컷은 내장 옆에 '덧살'이라는 특수부위를 가지고 있어 암컷보다 더욱 맛이 좋고 가격도 높은 편이다. 민어는 저지방 고단백 생선으로 다이어트에 좋고, 부레의 콘드로이틴 성분은 피부 탄력을 유지하는 데 효과가 있다.

메기는 조선시대 대궐과 고관에게 올리는 진상품으로 꼽혔던 귀한 어종이며, 약용으로도 널리 쓰였다. 메기는 원기 보충에 도움이 되는 보양식으로, 최근에는 인삼, 대추, 산초 등의 한약재를 넣고 끓인 인삼 메기매운탕이 인기가 많다. 메기는 다른 어류에 비해 칼슘 함유량이 높아 어린이의 성장과 노인의 골다공증 예방에 좋다.

해수부는 제철을 맞은 민어를 국민들이 저렴하게 즐길 수 있도록 주요 유통업계와 특별 할인행사를 진행한다. 전국 이마트와 홈플러스), 롯데마트에서는 최대 30%까지 특별 할인행사를 진행하며, 피쉬세일과 우체국 쇼핑몰에서도 최대 20% 할인 판매한다.

황준성 해수부 유통정책과장은 "몸에 좋고, 원기 회복에 탁월한 보양 수산물인 민어와 메기를 드시고, 올 여름 무더위를 잘 이겨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bsc9@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