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조노을 MBN 기상캐스터, 오늘 비연예인 연인과 결혼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0-05-31 05:40 송고
조노을 인스타그램 © 뉴스1
조노을 MBN 기상캐스터가 결혼한다.

조노을 기상캐스터는 31일 서울 모처에서 일반인 연인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앞서 조노을은 지난 4월1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아직 시간이 조금 남아 있기는 하지만 이런 시기에 결혼 소식을 전하게 되어 죄송하다"라며 "그래도 꼭 제가 말씀드리고 싶어 이렇게 글을 남긴다. 여러분, 저 곧 (좀 시간이 많이 남음 주의) 결혼해요"라고 결혼 소식을 직접 전했다.

이어 조노을은 지난 21일에도 SNS에 "정말 결혼 딱 1주일하고 절반 정도 남았다"라며 "이사에, 막바지 청첩장 모임에 정말 신경 써야 할 일들이 산더미라 잠도 제대로 못 자고 있다. 이렇게 떨릴 일인가요"라며 결혼을 앞둔 설렘을 나타낸 바 있다.

한편 조노을은 이화여대 교육공학과를 졸업했고, 2010년부터 MBN 기상캐스터로 활동하고 있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