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에너지ㆍ중공업

한전기술, 원전 디지털변환 사업 위한 상생포럼 열어

(세종=뉴스1) 한종수 기자 | 2020-05-26 17:57 송고
한국전력기술 경북 김천 본사. © 뉴스1
 
한국전력기술은 26일 경북 김천 본사에서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관계자를 비롯한 설계, 디지털 응용분야 17개 중소기업 임직원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원자력발전 디지털변환 중소기업 상생 포럼'을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포럼은 한국판 디지털 뉴딜정책 이행을 위한 사업 중 하나로 코로나 위기를 혁신의 기회로 활용해 '원자력 지능형 디지털발전소 구축사업'을 정부 연구과제로 수행하되 상생협력 차원에서 중소기업과 공동으로 사업을 추진하고자 마련됐다.

포럼에는 이를 위한 사전연구를 추진하는 시드(Seed)형 디지털변환 프로토타입 지원사업 등 디지털 엔지니어링 연구개발(R&D)과제 전반에 상생형 기술혁신사업을 구체화하기 위한 방안들이 소개됐다.

한전기술은 "한국판 뉴딜정책 이행과 산업 지능화 등 패러다임 급변에 체계적이고 속도감 있는 대응을 위해 상반기에 내부 추진조직을 정비하고 중소기업 상생협력 연구지원 프로그램을 대폭 확대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jepoo@news1.kr